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빚 돌려막기 – 다중채무자

현재 다중채무자의 빚이 500조원이 넘어섰다고 한다. 빚을 내서 또 다른 빚을 돌려막는 상황이다.
이 같이 금리가 상승하는 시점에서는 다들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대부분 일을 그만두고 나서부터 돈이 필요한데, 바로 이때부터 빚이 늘어가기 시작한다.
1금융권에서는 대부분은 대출이 어렵고, 2금융권 저축은행에서 돈을 빌리다가 대부업체까지 손을 대기 시작한다.
대부업체까지 내려가면 신용등급이 보통 바닥을 치게 된다. 8등급,9등급정도 된다.

현금서비스 받고, 연체되고 또 대출받아서 빚을 갚고 하다보면 어느순간 다중채무자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있다.
청년 노인 뿐 아니라 현재 대한민국의 다수의 국민들이 빚에 허덕인다. 빚을 상환할 수 있는 여건이 점점 더 힘들어지다보니, 돈을 갚을 수 있는 상황이 안만들어지는 것이다.
고용 부진 속에서 현재 대한민국의 앞날은 점점 더 어두워지는 듯 하다.

Be First to Commen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