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3기 신도시 발표! 당신이라면?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과천, 인천 계양 등을 3기 신도시 발표지정!

19일 오늘 신도기 3기를 발했다. 뭣보다 3기 신도시의 경우에는 실패작이라고 불리우는 2기 신도시와 달리 출퇴근하는데 무리가 없을 곳으로 선별했다고 했다.
이러한 특이점은 2기 신도시와 서울 사이, 오고 가는 길과 수단에 있어 지속됐던 전문가들의 일침을 받아들인 결과다.

3기 신도시 역시 아직 교통망이 구축되지 않는 곳들도 많다. 정부에서는 3기 신도시와 서울의 연결고리까지 함께 제시하여 우려를 감소시켰다.

2기 신도시의 경우 서울 접근성이 현저히 떨어진다는 지적을 받았던 것이 사실이다. 3기 신도시는 무조건 출퇴근이 쉬워야 하고 규모도 갖춰 수요를 높일 수 있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던 곳이다.
어떤 이들은 . 교통이 먼저 뚫린 다음에 3기 신도시를 조성해야 한다는 것이 주장이다. 서울 집값을 안정시키는 것이 목표인 신도시 개발 1, 2기가 실패한 만큼 3기 신도시는 서울 집값을 안정시킬 요인을 갖춰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았던 바다.

투자를 한다는 생각으로 3기 신도시를 바라본다면 오락가락한다는 말도 있다. 2기 신도시 성공사례로 꼽히는 판교신도시의 경우는 집값이 너무 올라 로또가 되었었다.
반대로 파주 일부 신도시 아파트는 분양가보다도 시세가 낮다. 서울 접근성, 교통이 미흡했던 탓. 어느 지역을 샀는가에 따라 자산 격차가 극과 극을 달리며 양극화 현상만 부추겼다는 것이다.
현재 3기 신도시 발표로 기대감과 우려가 교차하는 시점이다.

Be First to Commen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